청년 친화 강소기업 1,280곳 발표…평균 월급 364만원
청년 친화 강소기업 1,280곳 발표…평균 월급 364만원
  • 서재하
  • 승인 2020.01.16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스트리트경제TV=서재하 기자] 고용노동부는 청년이 근무하기 좋은 중소기업 1,280곳을 '2020년 청년 친화 강소기업'으로 선정했다.

노동부는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에게 우수 중소기업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해마다 임금, 일·생활 균형(워라밸), 고용 안정 등 3개 분야의 청년 친화 강소기업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한 청년 친화 강소기업의 노동자 1인당 월평균 임금은 364만원으로, 일반 중소기업(268만원)보다 96만원 많았다.

2019년 1∼10월 채용한 노동자는 기업 1곳당 평균 18.1명이었고 이 중 12.3명(67.0%)이 청년이었다. 최근 2년 동안 정규직 비율은 94.8%에 달했고 청년 비율도 48.4%로, 일반 중소기업(29.0%)을 크게 웃돌았다.

청년 친화 강소기업은 공공 취업 지원 포털 '워크넷'의 맞춤형 채용 지원 서비스와 병역특례 업체 선정 과정의 가점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2020년 청년 친화 강소기업 명단은 노동부 웹사이트(www.moe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체적인 기업 정보는 워크넷에서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