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설·학폭 논란' 윤서빈, JYP계약 해지·프듀X 하차
'일진설·학폭 논란' 윤서빈, JYP계약 해지·프듀X 하차
  • 박호석 기자
  • 승인 2019.05.08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JYP엔터테인먼트 "회사의 방침과 부합하지 않아"
학교폭력 가해자였다는 의혹이 제기된 윤서빈. [사진=엠넷]
학교폭력 가해자였다는 의혹이 제기된 윤서빈. [사진=엠넷]

[월스트리트경제TV= 박호석 기자] 최근 학교폭력·일진설 논란에 휩싸인 윤서빈(20)이 JYP엔터테인먼트에서 방출되고 출연 중인 엠넷 아이돌 오디션 '프로듀스 엑스(X) 101'에서도 하차하게 됐다.

JYP엔터테인먼트는 8일 "회사의 방침과 부합하지 않는다는 판단 아래 현재 '프듀X'에 출연 중인 윤서빈과 연습생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다"라며 "이에 따라 해당 프로그램에서도 하차한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윤서빈은 지난 3일 처음 방송된 '프듀X'에 JYP엔터테인먼트에서 홀로 출전해 단숨에 1위를 차지하는 등 큰 관심을 받았다.

그러나 방송 직후 온라인에 윤서빈은 학창 시절 술과 담배를 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이 올라왔으며, 동급생들에게 폭력을 행사하고 괴롭혔다는 제보가 나왔다.

그러자 프로그램 팬들 사이에서는 퇴출을 촉구하는 성명문을 냈다.

JYP엔터테인먼트와 엠넷은 문제가 발생한 후 이틀간 "확인 중"이라며 신중한 태도를 보였으나 결국 계약 해지와 프로그램 하차를 결정하면서 의혹의 상당 부분이 사실이었음을 짐작하게 했다.

엠넷은 윤서빈 하차와 관련, 편집 기술을 통해 그의 화면 노출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이미 투표란에서도 그의 프로필이 삭제됐다.

윤서빈이 방출되고, 또 다른 개인연습생 1명도 개인 사유로 자진하차함에 따라 총연습생 수는 99명이 됐다.

△ 다음은 JYP의 윤서빈과 계약해지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JYP엔터테인먼트입니다.
연습생 윤서빈 관련 안내 말씀드립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회사의 방침과 부합하지 않는다는 판단 아래 현재 Mnet '프로듀스 x 101'에 출연 중인 윤서빈군과 연습생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해당 프로그램에도 하차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