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분기 영업이익 6.3조 전망…목표가↓" 현대차증권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이익 6.3조 전망…목표가↓" 현대차증권
  • 신재환 기자
  • 승인 2020.03.24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제공]

[월스트리트경제TV=신재환 기자] 현대차증권[001500]은 24일 삼성전자[005930]의 실적 부진을 고려해 목표주가를 7만1천원에서 6만4천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노근창 리서치센터장은 "삼성전자의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 분기보다 각각 3.4%, 12.6% 줄어든 57조8천억원과 6조3천억원을 보일 것"이라며 "메모리 반도체 가격 상승에 따른 반도체 실적 개선에도 IT·모바일(IM)과 소비자가전(CE) 등 완제품 사업부 실적이 감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노 센터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올해 스마트폰과 TV 수요 시장 성장률은 각각 지난해보다 3.9%, 4.6% 감소할 것"이라며 "서버 수요 증가에도 완제품과 모바일 반도체의 수요 감소를 고려해 올해 매출액과 영업이익 전망치는 기존보다 각각 5.6%, 14.3% 줄어든 246조원과 37조원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그는 "다만, 3분기까지 코로나19가 영향을 주더라도 3분기 스마트폰 수요는 온라인 판매 비중 확대와 장기 격리에 따른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작은 사치 성격의 소비로 전 분기보다 개선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코로나19에도 올해 서버 수요에 따른 자기자본순이익률(ROE) 개선을 고려해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월스트리트경제TV(www.wstv.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