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콕'에 오디오 콘텐츠 소비 급증...네이버 "1월보다 3월 72%↑"
'집콕'에 오디오 콘텐츠 소비 급증...네이버 "1월보다 3월 72%↑"
  • 전호형 기자
  • 승인 2020.04.06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확산에 집에 있는 시간 늘면서 오디오 콘텐츠 이용자도 증가"
[네이버 제공]
[네이버 제공]

[월스트리트경제TV=전호형 기자] 네이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에 오디오 콘텐츠 이용자가 큰 폭으로 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네이버의 오디오 콘텐츠 서비스인 '오디오클립' 사용자는 3월 들어 1월 대비 72% 늘었고, 재생 횟수는 38% 증가했다.

오디오북 거래액도 2월보다 16% 많아졌다. 배우 김태리가 낭독한 이상의 '날개'는 한 달 만에 6,400권, 배우 서이숙이 낭독한 나혜석의 '경희'는 1주일 동안 1,200권 넘게 팔렸다.

네이버는 심리·명상 콘텐츠를 찾는 사용자를 위해 '코로나19 : 마음처방전' 채널을 열고, 오디오북 104종을 무료 공개하는 등 최근 시류에 맞춰 콘텐츠를 늘리고 있다.

이인희 책임리더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오디오 콘텐츠를 찾는 이용자들도 느는 추세"라며 "심리 안정이나 스트레스 완화 등 다양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오디오 콘텐츠를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월스트리트경제TV(www.wstv.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