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로켓맨' 개봉 앞두고 태론 에저튼 23일 내한
영화 '로켓맨' 개봉 앞두고 태론 에저튼 23일 내한
  • 서동삼 기자
  • 승인 2019.05.14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 번째 한국 방문… 공식 기자회견과 인터뷰 진행 예정
태론 에저튼. [사진=연합]
태론 에저튼. [사진=연합]

[월스트리트경제TV= 박호석 기자] 오는 23일 태런 에저튼이 한국에 온다. 벌써 세 번째 방문이다. 

6월 5일 개봉하는 영화 '로켓맨'에서 주연을 맡은 태런 에저튼이 오는 23일 한국에 온다고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가 14일 밝혔다.

에저튼은 2016년 '독수리 에디'와 2017년 '킹스맨:골든 서클' 홍보차 내한한 데 이어 이번이 세 번째 한국 방문이다.

그는 한국에서 공식 기자회견과 인터뷰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로켓맨'(덱스터 플레처 감독)은 팝의 아이콘 엘튼 존의 음악 열정과 드라마틱한 인생을 담은 작품으로, 에저튼은 엘튼 존 역할을 맡아 그의 개성 넘치는 패션과 파워풀한 무대 퍼포먼스, 수많은 히트곡까지 직접 소화해냈다.

에저튼은 뮤지컬 애니메이션 '씽'(2016)에서 고릴라 조니 역을 맡아 가수 못지않은 노래 실력을 뽐낸 바 있다.

영화 '로켓맨' 스틸컷.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로켓맨' 스틸컷.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