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킹덤' 제작사 에이스토리, 7월 코스닥 상장 추진
드라마 '킹덤' 제작사 에이스토리, 7월 코스닥 상장 추진
  • 김다영 기자
  • 승인 2019.06.11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킹덤'[넷플릭스 제공]
드라마 '킹덤'[넷플릭스 제공]

[월스트리트경제TV= 김다영 기자] 넷플릭스의 드라마 '킹덤' 제작사인 에이스토리가 내달 코스닥시장 상장을 추진한다.

에이스토리는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 절차에 착수했다고 11일 밝혔다.

공모 주식 수는 187만주, 공모 희망가 범위는 1만1천600원~1만4천300원이다. 이에 따라 공모 예정 금액은 약 217억~267억원이다.

 에이스토리는 내달 3~4일 수요예측을 거쳐 9~10일 공모주 청약을 받을 계획이다. 내달 중 상장 예정이며 대표 주관사는 NH투자증권[005940]이다.

지난 2004년 설립된 에이스토리는 지난해 464억원의 매출에 12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드라마 '시그널 시즌1'(2016년)과 국내 최초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인 '킹덤 시즌1' 등으로 이름을 알렸으며 내년 상반기 공개를 목표로 '킹덤 시즌2'를 촬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