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대만에 탱크·미사일 등 2조6천억원대 무기 판매 승인
美, 대만에 탱크·미사일 등 2조6천억원대 무기 판매 승인
  • 서보빈 기자
  • 승인 2019.07.09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의회 승인 거쳐 최종 결정…중국서 강하게 반발할듯
MIA2 에이브럼스 전차

[월스트리트경제TV=서보빈 기자] 미국이 중국의 반발에도 불구하고 대만에 탱크와 미사일 등 22억 달러(약 2조6천억원) 이상의 무기를 수출할 전망이다.

로이터와 AP 통신에 따르면 미 국방부는 8일(현지시간) 대만에 M1A2 에이브럼스 전차 108대와 스팅어 휴대용 방공 미사일 250기 등을 판매하는 계획을 국무부가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국무부는 미 의회에 해당 무기의 대만 수출을 최종 승인해줄 것을 요청했다. 의회는 표결을 통해 무기 판매를 거부할 수도 있다.

미 국방부 산하 국방안보협력국(DSCA)은 대만에 이 무기들을 판매하더라도 대만과 주변국 간의 기본적인 군사적 균형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DSCA가 이날 미 의회에 통보한 무기 판매 목록에는 거치용 기관총, 탄약, 허큘리스 기갑 구조 장갑차, 중장비 수송 차량 등이 포함됐을 것으로 보인다.

하나의 중국 원칙'을 내세우는 중국은 대만으로의 미국 무기 수출 움직임에 노골적인 경계를 보이고 있다.

특히 대만을 영토의 일부로 여기는 중국은 필요할 경우 통일을 위한 무력 사용을 배제하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중국 외교부는 지난달 초 대만이 미국산 무기를 구매하려 한다는 소식이 알려진 직후 성명을 내 심각히 우려하고 있다고 밝히면서 미국에 양국 관계에 해를 끼치는 무기 판매를 중단할 것을 촉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