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모든 가상화폐거래소 규제를 허가제로 변경
홍콩, 모든 가상화폐거래소 규제를 허가제로 변경
  • 김서린
  • 승인 2020.11.03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화폐거래소 [연합뉴스 제공]
가상화폐거래소 [연합뉴스 제공]

[월스트리트경제TV=김서린 기자] 홍콩, 모든 가상화폐거래소에 허가제 적용한다홍콩 증권선물위원회(SFC)가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규제를 허가제로 변경하기로 했다고 로이터통신이 3일 보도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홍콩에서 운영되는 가상화폐거래소는 모두 SFC의 승인을 받아야 한다.

홍콩 당국이 지난해 가상화폐거래소 규제를 도입하면서 적용 대상을 비트코인 같은 토큰(token)이 아니라 증권이나 선물 자산으로 한정하자 이를 악용해 일부 가상화폐거래소가 규제를 피하려 하는 데 따른 보완책이다.

홍콩에는 가상화폐거래소가 수십개 있지만 그동안 대다수는 기존 규제 체제에서 당국의 승인을 받지 않았다.

현재 아시아 국가 가운데 일본과 싱가포르는 가상화폐거래소 허가제를 적용하고 있다.

 

 

<저작권자 © 월스트리트경제TV(www.wstv.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