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증시] 英-EU 미래관계 협상·백신 확대에 대부분 상승
[유럽증시] 英-EU 미래관계 협상·백신 확대에 대부분 상승
  • 김서린
  • 승인 2020.12.30 0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런던 증권거래소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런던 증권거래소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월스트리트경제TV=김서린 기자] 유럽 주요 증시는 29일(현지시간) 영국과 유럽연합(EU)의 협상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확대 영향으로 대부분 상승 마감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1.55% 상승한 6,602.65로, 프랑스 파리의 CAC40 지수는 0.42% 상승한 5,611.79로 거래를 마쳤다.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 역시 0.17% 오른 3,581.37로 거래를 종료했다.

다만 전날 사상 최고 기록을 세운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30 지수는 0.21% 내린 13,761.38로 장을 마쳤다.

투자자들은 EU와 영국의 미래관계 협상 타결 등 연말 금융 시장의 불확실성 요인이 상당 부분 해소된 점을 주목했다고 AFP 통신은 진단했다.

한 시장 분석가는 "시장은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협상을 환영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아울러 유럽 국가들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확대하면서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종식에 대한 낙관론이 퍼지는 점도 한몫을 한 것으로 보인다고 통신은 보도했다.

 

 

<저작권자 © 월스트리트경제TV(www.wstv.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