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선녀들'-'세계사' 완전히 하차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선녀들'-'세계사' 완전히 하차
  • 김승수
  • 승인 2020.12.30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TV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 공식 입장문[연합뉴스 제공]
MBC TV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 공식 입장문[연합뉴스 제공]

[월스트리트경제TV=김승수 기자] 스타강사 설민석(50) 씨가 석사 논문 표절 의혹으로 방송 활동 중단을 선언하면서 출연 중인 프로그램에서도 하차를 공식화했다.

MBC TV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는 시청자게시판 공지사항에 "설민석 씨가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게 됐다"고 30일 전했다.

이어 "향후 프로그램의 방향에 대해 논의 중이고 이번 주 방송은 결방된다"고 덧붙였다.

지난 12일 첫 방송을 시작한 tvN 예능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 측도 "설민석 씨가 하차하는 것은 맞다"고 했다.

하지만 프로그램 폐지 등에 대해서는 아직 입장을 정리 중이라고 밝혔다.

설 씨는 전날 본인의 석사 논문에 대한 표절 의혹이 번지자 SNS을 통해 "논문을 작성함에 있어 연구를 게을리하고 다른 논문들을 참고하는 과정에서 인용과 각주 표기를 소홀히 했음을 인정하고 책임을 통감해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2010년 연세대 교육대학원에서 '한국 근현대사 교과서 서술에 나타난 이념 논쟁연구'라는 논문을 발표했지만 연예 전문 매체 디스패치가 해당 논문이 2008년 서강대 교육대학원생이 쓴 논문과 50% 이상 같아 표절 의혹을 제기했다.

앞서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를 통해 방송된 이집트의 역사에 대한 설명으로 한국 이집트학 연구소장 곽민수씨에게 비판을 받았다.

또한 유튜브 채널에서 이야기한  '알앤비(R&B, 리듬앤블루스)'의 탄생 배경에 대해 배순탁 음악평론가에게 "허위 사실 유포와 동일하다"라며 강한 비판을 받었다.

설민석[연합뉴스 제공]
설민석[연합뉴스 제공]

 


<저작권자 © 월스트리트경제TV(www.wstv.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