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마스터스 골프, 84명 출전 확정…韓 임성재 유일
내년 마스터스 골프, 84명 출전 확정…韓 임성재 유일
  • 김승수
  • 승인 2020.12.30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터스 우승자 더스틴 존슨과 준우승자 임성재.[연합뉴스 제공]
마스터스 우승자 더스틴 존슨과 준우승자 임성재.[연합뉴스 제공]

[월스트리트경제TV=김승수 기자] 내년 4월에 개최되는 메이저대회 마스터스 골프대회에 임성재를 비롯한 84명의 선수들에게 대회 초청장을 발송했다.

평생 출전권을 가진 역대 챔피언 20명이 최우선으로 초정을 받고 최근 5년간 메이저대회 우승자 자격으로 9명, 최근 3년간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자 2명, US 아마추어 챔피언십 우승자와 준우승자, 브리티시 아마추어 챔피언십 우승자에게도 초청장이 왔다.

올해 마스터스에서 공동 12위 이내 입상한 6명에게도 초청장이 전달 됐다.

US오픈과 PGA챔피언십 공동 4위 안에 든 7명과 지난 4월 이후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대회 우승자 12명도 마스터스 초청장을 받았다.

10명은 연말 세계랭킹 50위 이내 자격으로 내년 마스터스 출전권을 손에 넣었다.

한국 선수는 아쉽게도 임성재(22)가 유일하다.

임성재는 직전 대회 공동 12위 이내 입상 자격으로 출전권을 받았다.

지난달 열린 마스터스에서 임성재는 준우승을 차지했다.

올해까지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자 자격으로 출전했던 김시우(25)는 3년 시한이 만료되고 다른 자격을 획득하지 못해 초청장 발송 대상에서 제외됐다.

앞으로 마스터스 출전 자격을 받는 방법은 마스터스 직전까지 치러지는 13차례 PGA투어 대회에서 우승하거나 내년 3월 30일자 세계랭킹에 50위 이내에 진입해야 한다.

 

 

<저작권자 © 월스트리트경제TV(www.wstv.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