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구구단, 해체 결정…김세정 등 개인활동 계속
걸그룹 구구단, 해체 결정…김세정 등 개인활동 계속
  • 김승수
  • 승인 2020.12.30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그룹 구구단[연합뉴스 제공]
걸그룹 구구단[연합뉴스 제공]

[월스트리트경제TV=김승수 기자] 걸그룹 구구단이 해체를 결정했다.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소속사는 30일 "많은 사랑을 받아온 구구단이 오는 31일을 끝으로 공식적인 그룹 활동을 종료한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당사와 구구단 멤버들은 오랜 시간 진중하고 심도 있는 논의 끝에 그룹 해체하기로 최종 혐의했다"며 "그룹 활동은 마무리되지만 멤버들의 다양한 개인 활동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고 노력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보내주신 큰 성원에 다시 한번 감사드리며 구구단을 아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갑작스러운 소식을 전한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구구단은 아이오아이(I.O.I) 멤버인 미나, 세정이 합류한다는 소식이 알려져 데뷔 전부터 큰 관심을 모았다.

9인조로 2016년 6월 데뷔해 미니앨범 3장, 싱글 2장 등을 발표했지만 기대한 만큼의 성적을 거두지는 못했고 한 차례 멤버 탈퇴를 겪기도 했다.

2018년 11월에 발표한 미니 3집을 마지막으로 새 앨범 대신 멤버 개인 활동에 집중했다.

세정은 올해 두 차례 솔로 음반을 선보였고 현재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에서 주연으로 활동 중이다.

미나는 '호텔 델루나' 등에 출연해 배우 활동에 주력했다.

 


<저작권자 © 월스트리트경제TV(www.wstv.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