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동부구치소 126명 추가 확진…누적 918명
서울 동부구치소 126명 추가 확진…누적 918명
  • 김승수
  • 승인 2020.12.31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부구치소 코로나19 확진자 집단발생 (PG)[연합뉴스 제공]
동부구치소 코로나19 확진자 집단발생 (PG)[연합뉴스 제공]

[월스트리트경제TV=김승수 기자] 서울 동부구치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126명 추가로 발생해 누적 확진자 900명을 넘었다.

법무부는 전날 동부구치소 직원 465명과 수용자 1천298명을 대상으로 4차 전수조사를 진행 해 수용자 126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1일 전했다.

검사를 진행 한 수용자 중 14명은 아직 결과가 나오지 않았고, 직원 중 추가 확진자는 없었다.

동부구치소는 지난달 27일 직원 1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된 이후 확진자가 계속 늘자 지난 18일부터 전날까지 총 4차례에 걸쳐 직원 및 수용자 전원을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지금까지 동부구치소 직원 21명과 수용자(출소자 포함) 897명 등 총 918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법무부는 교정시설 내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이날부터 2주간 전 교정시설에서 거리두기 3단계를 시행하기로 했다.

다음 달 13일까지 2주간 수용자 일반 접견이 중단되고 변호인 접견도 불가피한 경우만 가능하다.

또한 교정시설내 작업이나 교육 등도 모두 중단된다. 

 

 

<저작권자 © 월스트리트경제TV(www.wstv.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