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인 전기자전거 '카카오T바이크' 시범 운영해요"
"무인 전기자전거 '카카오T바이크' 시범 운영해요"
  • 서재하 기자
  • 승인 2019.08.29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스트리트경제TV=서재하 기자] 무인 전기 공유자전거(카카오T 바이크) 시범 도입을 추진하는 울산시는 29일 울산형 모델 구현을 위해 전문가 의견을 듣는 자리를 마련했다.

시는 이날 본관 2층 대회의실에서 '울산형 전기 공유자전거 정책 포럼'을 개최했다.

포럼은 영산대 최양원 교수를 좌장으로 류재영 한국자전거연합회장, 한국교통연구원 신희철 4차산업혁명교통연구본부장, 한국교통안전공단 조정권 울산본부장, 울산발전연구원 김승길 박사 등이 토론자로 나섰다.

시는 포럼에서 도출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9∼10월 시범 운영 기간에 적용하고, 문제점이 나타나면 정식 운영 전까지 보완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지역에 가장 적합하고, 시민 편익과 안전을 우선시하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시는 중구, 남구, 북구 중심 지역과 울주군 일부 지역을 대상으로 카카오T 바이크 400대를 시범 운영하고, 향후 운영 지역과 보급 대수를 확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