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오후 5시 청와대 앞에서 삭발식…"조국 파면 촉구"
황교안, 오후 5시 청와대 앞에서 삭발식…"조국 파면 촉구"
  • 임경민
  • 승인 2019.09.16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삭발식 마치고 자정까지 농성…소속 의원들에게 농성 동참 지침
발언하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발언하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월스트리트경제TV=임경민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16일 오후 5시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삭발식을 한다.

한국당은 공지문을 통해 "황 대표가 오늘 오후 5시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문재인 정권의 헌정 유린 중단과 조국 파면을 촉구하는 삭발 투쟁을 한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삭발식을 마친 뒤 자정까지 농성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와 관련, 당 사무처는 박맹우 사무총장 명의로 소속 의원들에게 황 대표 삭발식과 이어지는 농성에 동참하도록 지침을 내렸다.

한국당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반대하며 삭발을 하는 인사는 박인숙 의원에 이어 두 번째다. 한국당 소속은 아니지만, 무소속 이언주 의원도 지난 10일 조 장관 임명에 반대하며 삭발을 했다.

또 한국당 이학재 의원은 15일부터 국회 본청 앞에서 조 장관 퇴진을 촉구하며 단식 농성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