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광화문서 '국민의 명령! 국정대전환 촉구' 집회
오늘 광화문서 '국민의 명령! 국정대전환 촉구' 집회
  • 서재하 기자
  • 승인 2019.10.19 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스트리트경제TV=서재하 기자]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문재인 정부의 국정 대전환을 촉구하는 장외집회가 열린다.

'국민의 명령! 국정 대전환 촉구 국민 보고대회'라고 이름 붙인 이번 집회에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를 비롯한 당 지도부와 국회의원, 당협위원장, 당직자 등이 참석한다.

한국당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 이후 경제·외교·안보 분야 등 현 정부의 정책 대전환을 끌어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 집회에서는 소상공인과 탈북민 출신인 강명도 전 경기대 교수가 각각 연사로 나서 경제 정책과 외교·안보 정책의 대전환을 촉구할 예정이다.

이후에는 나 원내대표와 황 대표의 연설이 이어진다.

집회 후 참석자들은 청와대 인근 청운효자동 주민센터까지 가두행진을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