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CN, 인슈테크기업 '360F'와 업무 협약...금융·자산관리 시너지 기대
SBCN, 인슈테크기업 '360F'와 업무 협약...금융·자산관리 시너지 기대
  • 임경민 PD
  • 승인 2019.11.19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OU 협약식] '에스비씨엔'의 핀테크 기술과 '360F'의 인슈테크가 만나다
(사진 왼쪽부터 손상현 대표, 360F의 Clarie Kwa 디렉터, 이승엽 대표)

[월스트리트경제TV=임경민 기자] 핀테크 투자정보 플랫폼 선두기업 에스비씨엔(SBCN, 공동대표 이승엽 손상현)과 보험산업 혁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인슈테크기업 '360F'가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SBCN 본사에서 MOU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양사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SBCN은 인공지능(AI) 알고리즘 및 로보어드바이저 등 360F의 고객 맞춤형 기술개발에 필요한 모델을 제공하고, 360F는 현지 고객 및 보유 고객에 대한 정보 제공 등 상호 시너지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현재 360F 기존 고객들은 보험에만 관심이 있는게 아니라 금융과 자산관리 분야에도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어 핀테크 업계에서는 양사의 업무 협약이 앞으로 큰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SBCN은 현재  국내 18개 증권사 계좌를 연동해 통합 조회 및 관리는 물론 각 증권사 앱과 연동해 주식 매매를 진행 할 수 있는 '투자의 달인' 모바일앱 서비스를 하고 있다.

종목 조회 및 관리 등 핵심 기능 외에도 시황, 업종, 테마, 지수, 환율 등 시장을 종합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 투자정보를 제공, 주식 투자자들의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개별 종목에 대한 시세, 재무, 빅데이터 진단, 인공지능(AI) 신호, 종목분석 동영상 등의 기능을 통해 개인 투자자들의 효율적인 투자 판단에 큰 도움을 제공하고 있다. 

'투자의달인'은 향후 보험 관리 서비스와 암호화폐 무료 거래 기능을 확대해 간편하고 빠르게 통합 자산관리가 가능한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360F의 Clarie Kwa 디렉터(왼쪽)와 김성환 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