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트 자율포장대, 내년 1월부터 사라진다
마트 자율포장대, 내년 1월부터 사라진다
  • 뉴스1
  • 승인 2019.12.02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서울 시내의 한 마트에서 시민들이 종이박스로 물건을 포장하는 모습.

2일 환경부에 따르면 지난 8월 이마트·홈플러스·롯데마트·하나로마트 등 4개 대형마트와 체결한 '장바구니 사용 활성화 점포 운영 자발적 협약'이 예정대로 내년부터 시행에 들어간다 밝혔다.

협약에 따르면 대형마트들은 자율포장대 운영을 중단. 업체 자율로 종이상자와 포장용 테이프·끈 등을 치우며, 운영 중단 시기도 업체가 내부적으로 정할 수 있다.

(서울=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