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R&D 투자 '세계 2위'… 구글 모회사 '알파벳' 1위
삼성전자 R&D 투자 '세계 2위'… 구글 모회사 '알파벳' 1위
  • 서재하
  • 승인 2019.12.20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EU 집행위 '2019 산업 R&D 투자 스코어보드' 발간…삼성전자 전년보다 1계단 하락
삼성전자 사옥 [연합뉴스 자료]
삼성전자 사옥 [연합뉴스 자료]

삼성전자[005930]가 세계에서 연구개발(R&D)에 두 번째로 많이 투자한 기업으로 꼽혔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가 발간한 '2019 산업 R&D 투자 스코어보드'에서 2018회계연도 R&D 투자액 1위 기업은 구글의 모회사인 알파벳이며 삼성전자가 2위를 기록했다.

알파벳은 183억유로(약 23조6천억원)를 투자해 전년(134억유로)보다 37% 늘려 1단계 올라섰다.

반면 삼성전자의 R&D 투자는 148억3천만 유로(약 19조1천억원)로 1위를 기록했던 전년보다 투자 규모가 10% 늘었지만, 2위로 밀렸다.

이어 마이크로소프트(147억 유로), 폭스바겐(136억 유로), 화웨이(127억 유로), 애플(124억 유로), 인텔(118억 유로)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삼성전자는 2012년 이후 계속 5위권에 포함됐으며 2017년 4위에 이어 지난해 처음으로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상위 50위권을 국적별로 보면 한국 기업은 삼성전자가 유일했다. 미국 기업이 22개로 가장 많았고 이어 EU(17개), 일본(6개), 중국(2개), 스위스(2개) 등의 순이었다.

이 조사는 R&D 투자가 3천만 유로 이상인 기업 2천500개사(44개국)를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총 투자 규모는 8천234억 유로로 전년 대비 8.9% 증가했다.

전체 R&D 투자 규모 가운데 미국이 38%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일본(13.3%), 중국(11.7%), 한국(3.8%), 스위스(3.5%)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