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재, 올해 PGA 투어 첫 출격…생애 첫 승 도전
임성재, 올해 PGA 투어 첫 출격…생애 첫 승 도전
  • 서재하
  • 승인 2020.01.07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소니오픈 출전…저스틴 토머스 2주 연속 우승 노려
임성재
임성재


[월스트리트경제TV=서재하 기자] 2018-2019시즌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신인상을 받은 임성재(22)가 2020년 들어 처음으로 PGA 투어 대회에 출격한다.

임성재는 오는 9∼12일(현지시간)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의 와이알레이 컨트리클럽(파70·7천44야드)에서 열리는 PGA 투어 소니오픈(총상금 660만 달러)에 출전한다.

임성재는 2018-2019시즌 시즌 35개 대회에 출전해 톱10에 7차례 드는 활약을 펼쳤다.

아쉬움이 있다면 우승을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것이다.

임성재는 PGA 투어 데뷔 첫 우승을 목표로 하고 2020년을 맞았다. 소니오픈은 올해 임성재가 처음 출전하는 대회다.

임성재는 지난해 후반기 2019-2020시즌에 접어든 이후 샌더스 팜스 챔피언십 2위, 조조 챔피언십 공동 3위 등으로 좋은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이경훈(29)도 소니오픈에서 2020년을 출발한다.

강성훈(33)은 지난해 우승자들만 출전하는 센트리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를 이어 2주 연속으로 하와이 대회에 출전한다.

센트리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에서 연장 3차전 끝에 우승하면서 시즌 2승째를 따낸 저스틴 토머스(미국)는 소니오픈에서 2주 연속 우승 및 시즌 3승에 도전한다.

토머스는 2017년 이 대회에서 72홀 최소타 신기록(27언더파 253타)으로 우승한 좋은 기억이 있다.

당시에도 토머스는 SBS 챔피언스 토너먼트에서 정상에 오른 뒤 2주 연속 우승에 성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